호주 공군의 E-7A 조기경보통제기
상태바
호주 공군의 E-7A 조기경보통제기
  • 신선규 기자
  • 승인 2020.07.11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발론 에어쇼에 공개된 호주공군 E-7A 조기경보통제기 웨지테일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웨지테일-1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37. 호주 공군의 E-737은 E-7A 웨지테일(Wedgetail)이라고 한다.

이에 따라 E-737은 해외에서 E-7로 표기되는 경우가 많으며, 터키 공군의 E-737은 E-7T로, 한국 공군의 E-737은 E-7K로 표기되는 소스도 볼 수 있다.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웨지테일-2

호주 공군의 조기경보통제기 프로그램이 처음으로 시작된 시기는 우리와 비슷하다.

우리 공군이 1990년대 초반에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사업 연구를 시작하여 1990년대 중후반부터 사업을 시작했던 것처럼 호주 역시 1996년에 공중조기경보통제기 사업을 시작하였다.

웨지테일(Wedgetail)이라는 이름도 이때 처음 결정되었다. 결국 호주 공군은 2009년부터 보잉(Boeing)의 737-700 항공기를 기반으로 MESA 레이더와 Link 16 등을 통합한  E-7A를 장비하기 시작하여 현재 6대의 E-7A 공중조기경보통제기를 운용 중이다.

한국 공군 역시 그 뒤를 이어 해외에서 E-7K로 분류되는 E-737 4대를 도입하여 운용 중이다.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웨지테일-3

호주 공군은 E-7A와 같은 장거리 광역감시정찰자산과 UAV의 연계 운용을 중시하고 있다.

이미 호주 공군은 E-7A 조기경보통제기가 Scan Eagle UAV 를 통제할 수 있으며, P-8A는 MQ-4C UAV와 연계되고 있다.

그리고 E-737의 중장기 업그레이드 전망에 대해 염려하는 것과 달리 호주 국방부는 E-7A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한국에도 E-737 조기경보기 공동 업그레이드 개발 참여를 제안한 것이 확인되었다.

 한국과 호주, 터키뿐만 아니라 최근 카타르까지 E-737 운용국 대열에 합류하려면서 E-737의 장기적인 업그레이드 시장 자체가 확대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영국도 도입을 확정하는 등, E-737 시장은 확장될 전망이다.

따라서 보잉과 노스롭 그루만(MESA 레이더 제작 담당)은 E-737 업그레이드 시장 확대와 장기적인 추가 판매를 염두에 두고 MESA 레이더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을 포함하여  E-737 업그레이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다.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아발론 에어쇼의 호주 공군 E-7A 웨지테일(Wedgetail) (사진: 신선규)

 

웨지테일-4

호주 공군의 E-737은 2015년에 FOC(Full Operational Capability) 인증을 획득하였으며, P-8A와 함께 호주 공군의 핵심 감시정찰자산으로 운용되고 있다.

호주 공군의 E-7A에 탑재된 MESA 레이더는 한 때 저고도 표적 추적이 불안정하고 사각이 발생한다는 이야기도 있지만, 아발론 에어쇼에서 만난 E-7A 레이더 아퍼레이터에 따르면 그러한 문제점을 현재 없다고 한다.

그에 따르면, E-7A 조기경보기는 아발론 에어쇼에 참가하기 위해 아발론 공항에 접근하면서도 MESA 레이더로 아발론 공항 인근의 항적들을 추적하여 관리하였으며, 이 때 아발론 공항에 이착륙하는 항공기들(아발론 에어쇼 아발론 공항에서는 주로 Jetstar 항공 소속 여객기들이 자주 이착륙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과 아발론 에어쇼에 참가하기 위해 낮은 고도로 접근하는 항공기들도 모두 E-7A가 탐지하여 추적을 했다고 한다.

현장 E-7A 승무원들은 모두 아발론 공항에 착륙을 하기 직전에 낮은 고도로 접근하는 항공기도 안정적으로 추적할 수 있을 정도로 E-7A의 MESA 레이더의 저고도 표적 탐지, 추적 능력은 우수하다는 것을 강조하였다.

[디펜스 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