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한컴그룹과 MOU체결
상태바
LIG넥스원, 한컴그룹과 MOU체결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1.05.22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등 미래유망사업 역량 강화를 위한 상호협력

LIG넥스원(대표이사 김지찬)과 한컴그룹이 국방 신사업 발굴과 위성, 드론 사업 진출 등 미래유망사업 기술역량 강화를 위해 상호 협력을 추진한다.

LIG넥스원은 지난 5월 20일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한컴그룹 본사에서 양사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인공지능(AI) 및 IoT, 위성, 드론사업 등 SW개발분야 전반에 걸쳐 포괄적 상호 협력 강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사진 오른쪽)와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이(사진 왼쪽)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LIG넥스원)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사진 오른쪽)와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이(사진 왼쪽)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LIG넥스원)

이번 협약을 통해 LIG넥스원과 한컴그룹은 △공동 연구 협력체계 및 네트워크 구축 △기술자료·학술정보 및 연구인력의 상호교류 △국방 신사업 및 미래유망사업 발굴을 위한 협의체 발족 등 방위산업 전반의 기술경쟁력 강화는 물론 신사업 분야 전반에서도 상당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IG넥스원은 작년 말 이노와이어리스 인수를 통해 국방·민수 분야에서 신성장동력을 확보하는 등 새로운 시장기회를 만들며 영역확대를 진행중이다. 또한 위성 및 드론 분야 등 군·산·학·연 과의 연이은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면서 상호협력을 통한 기술역량 확보를 가속화하고 있다.

한편 한컴그룹은 기반/요소 기술을 바탕으로 스마트 국방 사업을 추진하는 등 첨단화·진흥화되어 가는 미래전 환경에 부합된 다양한 솔루션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공격적인 인수합병을 통해 인공지능(AI), 드론, 위성 관련 분야로 진출하는 등 기업의 성장동력을 성공적으로 확보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LIG넥스원 김지찬 대표이사는 “우주항공, 드론, 위성 및 D.N.A(Data·5G·AI) 등 미래 분야에서의 기술우위 확보를 위해 역량을 집중하겠다”면서 “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대내외적으로 지속적인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