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 보잉기 후방동체 ‘Section48’ 500호기 출하 달성
상태바
아스트, 보잉기 후방동체 ‘Section48’ 500호기 출하 달성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1.09.13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잉 737 후방동체 센션 48 500호기째 생산 달성해 출하 기념식을 가져

항공기 정밀구조물 제작 업체 아스트(067390, 대표이사 김희원)가 보잉(Boeing)737 후방동체 ‘Section(섹션)48’의 500호기 생산을 달성해 출하 기념식을 가졌다고 9월 13일 밝혔다.

항공기의 고도 및 방향을 조정하는 핵심 부품인 ‘섹션 48’은 최근 글로벌 항공사들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저비용항공기(LCC)’인 B737 맥스 기종의 후방 동체다. 아스트는 2013년부터 해당 부품 생산 및 납품을 담당하고 있다.

경상남도 사천 아스트 본사에서 진행한 B737 ‘섹션48’ 출하 기념식 (사진: 아스트)
경상남도 사천 아스트 본사에서 진행한 B737 ‘섹션48’ 출하 기념식 (사진: 아스트)

B737 맥스는 미국 연방항공청(FAA)로부터 지난해 11월 운항 재개를 허가받은 바 있다. 이후 올해 2월 유럽, 8월 인도, 9월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 추가로 운항 재개를 허가했으며 현재 중국에서는 재운항 승인을 위한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각국의 B737 맥스의 재운항이 승인되면서 보잉은 기 보유 중인 항공기 460대를 항공사에 대부분 인도 완료했으며 신규 물량 생산에 집중하고 있다. 이에 따라 B737 맥스 후방 동체를 공급하고 있는 아스트도 신규 물량 납품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스트 담당자는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냉각됐던 항공 시장이 다시 회복세로 돌아섰고, B737 수주량 및 생산량 증가 등 가시적인 호조 성과를 보이고 있다. 섹션48 공급량은 기존 월 10대에서 15대로 약 50% 증가되는 등 10월부터 지속적인 생산량 증가가 예상된다”며 “또한 회사의 또 다른 주요 제품인 엠브라에르의 E2 기종 수주도 감소했던 수주량이 점차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하반기 회사의 본격적인 매출 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