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위사업청장, 헝가리·슬로바키아와 방산 협력 논의
상태바
방위사업청장, 헝가리·슬로바키아와 방산 협력 논의
  • 이치헌 기자
  • 승인 2021.11.04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슬로박 방산업체 간 산업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참가

방위사업청장(청장 강은호)은 11월 2일(화)부터 4일(목)까지 한-V4 정상회담이 열리고 있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 방문, 우리와 헝가리 및 슬로바키아와 방산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협의한다.
   
먼저, 강은호 청장은 라즐로 톰볼(Laszlo Tombol), 실비아 페케테(Szilvia Fekete) 헝가리 방산관계관(방사처 부처장 2명)을 면담한다. 헝가리 측에서 국제 기술협력을 위한 양국 간의 국방 연구개발 업무협약(MOU) 체결을 제안하는 등 한-헝 방산협력 확대를 위한 다양한 논의를 진행한다.

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

이어, 우리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과 슬로바키아 LOTN사간 FA-50 도입에 관한 업무협약 체결식에 참가한다.
   
   현재 슬로바키아는 자국 내 노후 고등훈련기(L-39)의 교체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사업규모는 10대(5억불) 규모이다.
   이번 업무협약이 체결됨으로써 슬로바키아 훈련기 획득사업 FA-50 기종 참여를 위한 KAI사와 LOTN사 간 산업협력 방안 등 다양한 협의가 진행될 수 있게 된다.

강은호 방위사업청장은 “잠재력이 풍부한 헝가리와 슬로바키와의 방산협력 확대의 기회가 마련되길 기대한다.”라며, “이번 한-슬로바키아 업무협약을 통해 FA-50 항공기 관련 양국 간의 협력의지를 재확인하였다 평가하고 차질 없는 진행을 위해 정부 차원에서도 관심을 갖고 노력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국산 경공격기인 FA-50은 지난달 열린 ‘서울 ADEX 2021’ 행사시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탑승하여 화제가 된 바 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