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 포항에서 제15회 해병대 발전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해
상태바
해병대, 포항에서 제15회 해병대 발전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해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1.11.30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병대 비전 2049’를 구현하고 ‘해병대 항공단 창설’을 기념하기 위한 국제심포지엄 개최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 호텔 마린(경북 포항시 소재)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발전 국제 심포지엄 을 개최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김태성 해병대사령관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김태성 해병대사령관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심포지엄에는 전·현직 해병대 주요장성, 군사·안보 전문가, 해병대 발전자문위원, 스티븐 R. 러더(Steven R. Rudder / 해병 중장) 美 태평양해병부대(MFP : Marine Forces, Pacific)사령관 등 美 해병대 주요 지휘관, 포항시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김태성 해병대사령관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김태성 해병대사령관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격년으로 개최되는 해병대 발전 국제 심포지엄은 올해 ‘해병대 비전 2049 구현을 위한 미래 해병대 발전 방향’이라는 주제로 진행되었다. 특히 ‘공지기동 해병대’ 건설을 위한 해병대항공단 창설(12월 1일 예정)을 재조명하고, 전방위 위협에 신속대응 가능한 스마트 국가전략기동군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해병대의 발전방향을 제시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제임스 W. 비어맨(James W. Bierman)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제임스 W. 비어맨(James W. Bierman)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홍두승 서울대 명예교수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김태성 해병대사령관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제임스 W. 비어맨(James W. Bierman / 해병 중장)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Ⅲ-MEF : Ⅲ-Marine Expeditionary Force)의 기조연설, 민홍철 국방위원장(동영상), 이강덕 포항시장, 스티븐 R. 러더 美 태평양해병대부대사령관의 축사로 진행됐다.

김태성 해병대사령관은 환영사에서 “불확실한 미래 안보환경과 전장 환경의 변화 등은 해병대에게도 도전적 요인으로 작용할 것이다”며, “해병대 창설 100주년을 향한 도전적 상상력을 바탕으로 전방위 위협에 신속대응 가능한 스마트 국가전략기동군을 건설해 나가야한다”고 역설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스티븐 R. 러더(Steven R. Rudder)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스티븐 R. 러더(Steven R. Rudder)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김 사령관은 “국민들이 요구하는 미래 해병대를 전망하고, 미래 전방위 위협에 Navy·Marine One Team으로 역할을 수행하는 방안을 마련하며, 항공단 창설에 따른 한국형 공지기동부대 역량 구축 방안을 모색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임스 W. 비어맨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은 “항공단 창설은 韓해병대의 해상 또는 공중돌격 수행능력을 향상시켜 해병공지기동부대(MAGTF : Marine Air Ground Task Force)의 창설을 향한 큰 도약이 될 것이다”며, “대한민국 해병대 항공단 창설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말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스티븐 R. 러더(Steven R. Rudder)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스티븐 R. 러더(Steven R. Rudder)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 해병대)

첫 번째 발표는 박상철 경기대 부총장 및 교수가 ‘해병대의 새로운 환경과 미래’를 논제로 동북아 안보체제와 북한의 군사전략 변화 등 새로운 대내·외 정국과 환경을 설명하고 해병대만의 고유 가치와 불변의 역할을 토대로 새로운 대응을 준비해야 한다고 주장했으며, 한국국방연구원 이재욱 박사와 조선일보 유용원 군사전문기자가 토론자로 구체적인 방안에 대해 제언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 사회를 맡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가 발표자와 토론자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 사회를 맡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가 발표자와 토론자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해병대)

두 번째 발표는 해군 미래혁신연구단 장진오 부단장(해군대령)이 ‘해양력 기반의 해군·해병대 발전방향’을 논제로 진행했고, 한국해양전략연구소 이춘근 박사와 국방대학교 한용섭 교수가 토론자로 의견을 제시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 사회를 맡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가 발표자와 토론자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 사회를 맡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가 발표자와 토론자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 해병대)

장진오 부단장은 “다변화되고 복잡한 안보 환경에서 해군·해병대 One Team 역량을 발전시켜야 한다”라며 “해병대는 상륙작전과 지상작전에서 나아가 해상감시, 전력투사, 방호지원 등 해상작전에서의 역할을 확대해야 한다. 해병대와 해군이 수시로 만나 서로의 역할을 논의하고 발전시켜야 한다”라고 역설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측부터 양병기 해병대 발전자문위원, 브래들리 S. 제임스 주한 美 해병부대사령관 , 이갑진 前 해병대사령관, 스티븐 R. 러더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이강덕포항시장, 제임스 W. 비어맨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 김계환 해병대1사단장 (사진: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측부터 양병기 해병대 발전자문위원, 브래들리 S. 제임스 주한 美 해병부대사령관 , 이갑진 前 해병대사령관, 스티븐 R. 러더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이강덕포항시장, 제임스 W. 비어맨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 김계환 해병대1사단장 (사진:해병대)

세 번째 발표는 ‘해병대 항공단 창설’을 맞아 ‘韓·美 해병대 항공전력 발전방향’을 주제로 진행되었다. 스콧 M. 콜틱(Scott M. Koltick / 해병 대령) 美 제1해병비행사단(1st MAW : Marine Aircraft Wing) 부사단장이 발표자로 나섰고, 토론자는 해병대전략연구소 이상훈 연구소장(前 해병대사령관)과 육군항공학교 이원태 행정부장(육군대령)이 심도 깊은 의견을 나누었다.

콜틱 부사단장은 “美 해병대는 6·25 전쟁에서 근대화 군사항공기술을 사용하는 시대로 전환했으며, 이러한 경험은 韓 해병대 항공전력 발전에 참고할 수 있다”라며, “韓·美 해병대의 역사적 뿌리와 유대관계는 매우 깊다. 이를 통해 韓 해병대 항공 전력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고, 그렇게 되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측부터 양병기 해병대 발전자문위원, 브래들리 S. 제임스 주한 美 해병부대사령관 , 이갑진 前 해병대사령관, 스티븐 R. 러더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이강덕포항시장, 제임스 W. 비어맨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 김계환 해병대1사단장 (사진: 해병대)
해병대사령부는 11월 30일(화) 경북 포항 호텔 마린에서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주관으로 제15회 해병대 국제 발전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측부터 양병기 해병대 발전자문위원, 브래들리 S. 제임스 주한 美 해병부대사령관 , 이갑진 前 해병대사령관, 스티븐 R. 러더 美 태평양해병부대사령관,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이강덕포항시장, 제임스 W. 비어맨 美 제3해병기동군사령관, 홍두승 서울대학교 교수, 김계환 해병대1사단장 (사진: 해병대)

해병대 발전 국제심포지엄은 지난 1993년 시작되어 올해로 15회째 개최되고 있다. 심포지엄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미래 안보환경 속에 국가전략기동군으로서 해병대의 대응과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국내·외 안보전문가들의 심도 있는 발표와 토론을 통해 관계기관 협업증진 및 해병대 정책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