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란드, F-35 전투기 64대 구매 결정
상태바
핀란드, F-35 전투기 64대 구매 결정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1.12.14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식적으로 핀란드는 62대의 개량형 F/A-18C/D 레거시 호넷을 대체할 F-35A 블록 4 다목적 전투기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HX 경쟁의 일환으로 F-35A 전투기 64대를 구매하고, 2025년부터 무장과 훈련, 정비, 기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티 카이코넨 핀란드 국방부 장관은 12월 10일(현지시각)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행사에서 이 같은 결정을 발표했다. 이로써 핀란드군이 미국 정부와 조달협정을 체결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F-35의 선정은 지난주 핀란드 언론에 보도된 데 이어 널리 예상됐지만 그동안 국방부는 언급을 자제해 왔다.

미공군의 KC-135 공중급유기에서 공중급유를 받는 핀란드공군의 F/A-18C 레거시 호넷 (사진: 핀란드 국방부)
미공군의 KC-135 공중급유기에서 공중급유를 받는 핀란드공군의 F/A-18C 레거시 호넷 (사진: 핀란드 국방부)

HX 입찰은 군사력, 보급확보, 산업협력, 조달 및 생애주기 비용 등 특정 핵심 결정 분야에 기초하여 결정되었다. 후보자가 입찰의 공급보장, 산업협력, 비용요소를 모두 충족한 뒤에야 다른 낙찰자들과 정면충돌하는 군사성과 비교로 진행 되었다.

경쟁사인 보잉 F/A-18E/F 슈퍼호넷, 다쏘 항공 라팔, 유로파이터 타이푼, 사브 그리펜 E와 비교하여 F-35는 전투 및 정찰 기능 면에서 최고라고 평가되었다.제한된 광학/광학 인텔리전스 및 생존성을 제공한다. 핀란드 정부는 F-35가 오늘날 이들 전투기 중 가장 성능이 뛰어나다고 판단했을 뿐만 아니라, 적어도 2060년까지는 발전 가능성 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F-35는 핀란드의 까다로운 운영 환경과 고속도로 구간에서의 분산 운영 등 요구 사항을 고려하더라도 최상의 옵션으로 간주되었다. 이것은 모든 언론사들이 그것이 어떻게 계산되었는지에 대해 더 듣고 싶어하는 수수께끼 같은 주장이라고 나오고 있다. 특히 사브사의  그리펜은 이러한 종류의 작전을 위해 특별히 설계되었다.

핀란드 공군이 칭찬의 대상으로 꼽은 F-35의 특징은 상황 인식과 타 플랫폼과의 표적 데이터 공유 능력, 팟이 아닌 내부인 스텔스 특성, 센서 등이었다. F-35의 내구성은 핀란드 대회에서도 높이 평가되었는데, F-35는 외부 연료 탱크가 필요 없고 내부 연료 용량이 가장 컸다.

이 선정에 헬싱키가 F-35를 선택한 것이 아니라, 특히 핀란드에 대해 자세히 논의했고, F-35A가 가장 비용 대비 효율적으로 선정되었다는 것이다.

미 공군과 노르웨이 공군의 F-35 정비사들이 2019년 출격 후 노르웨이 오를랜드 공군기지에서 함께 미공군 전투기 2대를 출격시키기 위해 신속하게 작업하고 있다. (사진: U.S.Air Force)
미 공군과 노르웨이 공군의 F-35 정비사들이 2019년 출격 후 노르웨이 오를랜드 공군기지에서 함께 미공군 전투기 2대를 출격시키기 위해 신속하게 작업하고 있다. (사진: U.S.Air Force)

F-35A와 F/A-18C 전투기는 핀란드 탐페레 피르칼라 공군기지에서 HX 대회의 비행시험 단계에서 운용된다.

입찰로 F-35 운용 및 유지보수 비용과 수명주기 개발과 관련된 비용이 모두 계획된 예산에 부합한다는 것을 확인했다.

핀란드 공군은 성명에서 "해당 금융 체계에 맞춘 F-35 솔루션이 가장 비용 효율적이었다"고 밝혔다. "구매 가격 면에서 F-35가 가장 저렴했습니다… 시스템의 운영 및 유지보수 비용은 설정된 연간 비용 한도인 2억 5400만 유로[현재 환율로 약 2억 8600만 달러] 이하이다. F-35의 운용과 수명주기 개발은 국방군의 자원으로 가능하다. 운영 및 유지관리 비용 면에서 크게 저렴한 입찰은 없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미 일부에서는 핀란드가 어떻게 연간 비용 한도를 정했는지, 왜 그렇게 낮은지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평가 결과 F-35는 전력과 비용뿐만 아니라 보급 보안 요건도 충족했다. 예를 들어, 비NATO 국가인 핀란드는 위기 상황에서 운영의 연속성을 보장하기 위해 특히 중요하다. 또한 F-35 제안에는 "특히 예외적인 상황에서 독립적으로 운용할 수 있는 능력과 관련된 유의적인 산업 협력"이 포함된다.

록히드마틴과 미국 정부는 F-35 제공기를 핀란드의 공급요건 보안에 맞게 구체적으로 조정한 것으로 보인다. 예를 들어, 제트기의 정비는 "합동 타격 전투기의 글로벌 정비 시스템에서 수정된 해결책에 기초한다"고 하는 반면, 어떤 중요한 정비 기능은 핀란드 방위군과 지역 산업계가 담당한다.

현재 계획에 따르면 핀란드 공군은 현재 보유중인 레거시 호넷 비행단을 해체할 예정으로 알려져 있다.

솔루션에는 핀란드에 구축될 서비스 역량과 핀란드 국가 통제 하에 있는 전용 예비부품 및 교체장비, 다국적 서비스 네트워크 참여 등이 포함된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핀란드의 F-35에 대한 국내 지원 능력은 미국 이외의 어느 곳에서도 가장 실질적인 수준에 속할 것이며, 아마도 제트기를 독립적으로 운용할 수 있도록 매우 잘 설정된 이스라엘에 뒤쳐질 것이다.

F-35는 산업 협력 요건을 충족했고, 제트기 유지에 관한 한 국가의 (더 많은) 독립을 돕기 위한 직접적인 산업 협력을 다시 요구했다. 산업협력협정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핀란드에서도 다른 사용자를 위한 F-35 전면[후셀라지] 프레임의 대규모 생산, 구조부품 생산, 장비 시험·유지 능력"이 될 것이다.

록히드 마틴의 부사장 겸 F-35 프로그램 총괄 책임자인 브리짓 로더데일은 성명에서 "F-35는 5세대 엔지니어링과 제조를 활용하는 핀란드 산업계에 독특한 디지털 기능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생산 작업은 20년 이상 계속될 것이고 F-35 지속 작업은 2070년대까지 계속될 것입니다."

핀란드 국방부와 록히드 마틴, 엔진 제조업체 프랫 앤 휘트니와  체결될 산업 협력 협정의 일환으로 핀란드 항공기를 위한 최종 엔진 조립 프로젝트도 핀란드에서 제안되고 있다.

핀란드 공군은 또한 덴마크와 인근 노르웨이에 있는 F-35 들과 더 넓은 합동공격전투기 운용 공동체에서 오는 공통점의 이점도 지적했다. 공군은 "핀란드 입장에서 매우 중요한 몇 가지 특별한 공급 요건 보안에 대한 합의가 가능했다"고 언급했다.

64대의 F-35A와 더불어 최신 블록4 배치에서는 핀란드가 작전 환경에 가장 적합한 무기를 선택할 예정이다. F-35는 AIM-120 중거리 공대공 미사일(AMRAAM), AIM-9X 사이드와인더, 소형 직경 폭탄 I, II, 공동 직접 공격 탄약(JDAM)을 아니면 JASSM-ER 제공을 받게 될 것이다.

핀란드는 HX 프로젝트를 위해 총 100억 유로(약 113억 달러)의 자금을 배정했다. 핀란드 의회는 이 프로젝트에 94억 유로(약 106억 원)를 투자하고 5년 동안 5억7900만 유로(약 6억5300만 원)를 송금하는 것을 승인했다.

현재까지 인수는 83억7800만 유로(약 94억 달러)에 달하며 이 중 제트기가 47억300만 유로(약 53억 달러)를 차지해 제트당 8200만 달러(약 8200만 달러)에 해당하는 비용을 제공하고 있다. 여기에 AMRAAM과 사이드와인더 미사일에 7억5460만 유로(8억5200만 달러)가 배정됐다. 나머지 29억 2000만 유로(33억 달러)는 2025년부터 2030년까지 유지 보수 장비, 예비 부품, 훈련 장비, 기타 시스템과 서비스를 포함한다.

핀란드에서는 활주로, 격납고, 관리 시스템, 직원 등 기반시설 운영 비용이 7억7000만 유로(약 8억7800만 원)로 책정됐으며 이후 계약과 계약 개정을 위해 8억2380만 유로(약 9억3000만 원)가 책정됐다. 여기에는 나머지 무기와 향후 계약 변경 등이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물론 이 모든 수치가 시간의 시험을 견뎌낼지는 두고 봐야겠지만 핀란드 국방부가 발표한 것은 HX 대회의 개방성을 말해준다. 특히 서류상으로는 핀란드 전투기가 경쟁 4세대 전투기보다 더 비용 효율적으로 나온다는 것을 보여주듯이, 록히드 마틴과 F-35 합동 프로그램 사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이 분명하다.

결과와 숫자는 특히 저렴한 가격으로 인해 오랫동안 핀란드로 가는 Gripen E를 캠페인을 벌여온 Saab에게 큰 타격을 줄 것이다. F-35와 Gripen E만이 캐나다 전투기 대회에 출전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스웨덴 제조업체는 미국의 라이벌에게 역전시키기 위해 해야 할 일이 많을 것이다.

핀란드마저 결국 HX 프로그램에서 F-35A로 선정되었고, 자국에서 기체와 엔진 일부 부품 생산을 유치하고 있다.

대한민국은 40대에 이어 20대를 더 구매할 예정인 F-35A에 대해서 어떤 반대급부 유치를 할 협상 능력이 있는지 관심있게 지켜봐야 할 것이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