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뉴, 전동형 무인 헬기 ‘루펠E’ 해양경찰청에 공급
상태바
프리뉴, 전동형 무인 헬기 ‘루펠E’ 해양경찰청에 공급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1.12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기술 자체 개발, 최대 75분 비행 가능

무인 항공기 제조 및 개발 전문 기업 프리뉴(대표 이종경)가 전동형 무인 헬기 ‘루펠E’를 해양경찰청 경비함정 탑재용으로 공급했다고 밝혔다.

프리뉴 루펠E (사진: 프리뉴)
프리뉴 루펠E (사진: 프리뉴)

이번에 도입된 무인 헬기 루펠E는 프리뉴가 자체 개발·제조했으며, 기존 제품이었던 엔진형과 비교해 유지 보수 및 운영이 더 편리한 것이 장점이다. 또 배터리를 통해 최대 75분간 비행할 수 있으며, 모든 비행은 5031㎒~5090㎒ 대역 통신을 거쳐 자동으로 최대 20㎞까지 실시간으로 영상 송수신 및 제어할 수 있다.

프리뉴가 개발한 함정 탑재용 무인 헬기 루펠E는 함상 운용의 특별성을 고려해 모든 전자 장비 부위에 추가로 IP43 규격을 적용했고, 해경 협조를 얻어 최초로 함정에 설치한 360° 통신 중계기는 무인기 운영 시 가장 불편했던 장거리 통신 안테나 운영의 불편함을 크게 개선해 운용 편리성까지 확보했다. 또 국정원 검증 무선 구간 암호화 모듈을 적용해 최근 이슈가 제기된 무인기 보안 면에서도 적합성을 갖췄다.

프리뉴 루펠E (사진: 프리뉴)
프리뉴 루펠E (사진: 프리뉴)

루펠E는 공중에서 더 넓은 지역을 탐색해 해경의 익수자 실종 수색에 도움을 주며, 단정과 협력해 국내 어업에 악영향을 미치는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 현장에 대한 채증도 할 수 있다.

프리뉴 담당자는 “기존 함정 운영 시 느꼈던 불편함과 한계를 국내 기술로 극복하는 과정을 통해 제품과 기술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됐다. 이번 장비는 실제로 서해에서 운영 시험을 실시했고 통신 거리, 함상 운용성, 비행 성능 면에서 만족할 만한 결과를 보였으며, 비슷한 고가 수입 제품과 비교해도 동등 수준이다. 앞으로 해군, 원양 어선 등에도 적용된다면 목적에 맞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