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참모총장,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 참석
상태바
공군참모총장,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 참석
  • 이치헌 기자
  • 승인 2022.01.20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등 역내 25개국 공군지휘관들과 교류·협력 논의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은 1월 20일(목),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해 역내 공군지휘관들과 안보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이 20일(목)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해 기지 간 전력 분산 시 원활한 군수지원 방안에 대해 발언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미국·호주·영국·인도·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해 역내 안보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사진:공군)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이 20일(목)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해 기지 간 전력 분산 시 원활한 군수지원 방안에 대해 발언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미국·호주·영국·인도·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해 역내 안보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사진:공군)

태평양 공군지휘관 회의는 美 태평양공군사령관 주관으로 우방국의 공군지휘관들이 모여 주요 현안과 상호 협력 증진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이다.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이 20일(목) 미국·호주·영국·인도·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한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해 연합작전 지속능력 향상을 위한 효율적 군수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사진:공군)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이 20일(목) 미국·호주·영국·인도·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한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해 연합작전 지속능력 향상을 위한 효율적 군수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사진:공군)

케네스 윌즈바흐(Kenneth S. Wilsbach) 美 태평양공군사령관이 주관한 이번 회의에는 미국·호주·영국·인도·태국·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하여, 기지 간 전력 분산 시 연합작전 지속능력 향상을 위한 효율적 군수지원 방안을 논의하였다.

케네스 윌즈바흐 美태평양공군사령관 주관으로 미국·호주·영국·인도·태국·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한 이번 회의에서 박 총장은 연합작전 지속능력 향상을 위한 효율적 군수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역내 평화유지와 활발한 군사협력을 위한 국가 간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했다.(사진: 공군)
케네스 윌즈바흐 美태평양공군사령관 주관으로 미국·호주·영국·인도·태국·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한 이번 회의에서 박 총장은 연합작전 지속능력 향상을 위한 효율적 군수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역내 평화유지와 활발한 군사협력을 위한 국가 간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했다.(사진: 공군)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은 “전력이 분산 배치된 상황에서 원활한 군수지원을 위해서는 국가 간 소통과 신속한 의사결정이 중요하다”며, “한국공군은 미래 작전개념 변화에 대비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네트워크 능력 향상에 노력하고 있고, 국가 간 연합훈련과 연습을 통해 각국의 네트워크 능력을 발전시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박 총장은 회의에 참석한 지휘관들과 새해 인사를 나누며, “평화유지와 활발한 군사협력을 위해서는 이번 화상회의와 같이 각국 지휘관들이 언제든 소통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어야 한다”고 언급하며 참석자들의 공감을 이끌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