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폴 에어쇼에서 터키 TF-X 전투기 완전한 목업 공개
상태바
싱가폴 에어쇼에서 터키 TF-X 전투기 완전한 목업 공개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2.16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장과 함께 목업을 전시해

싱가포르 에어쇼에서 터키 에어로스페이스가 5세대 전투기 터키 전투기 실물 모형을 선보이고 있다.

터키 항공우주 사장 겸 CEO인 테멜 코틸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우리는 싱가포르 에어쇼에 참여하게 되어 흥분됩니다. 방위산업에서 아시아 시장의 일원이 되는 것은 중요하다.

우리는 학술 및 생산 분야에서의 비즈니스 마케팅 활동을 늘리기 위해 글로벌 규모의 전략적 결정을 내리고 있습니다.

우리는 지역 내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고 있습니다.

그것이 우리를 강하게 할 것이라고 믿는다. 이 범위에서 우리는 싱가포르에서 군사 및 민간 분야와 함께 더 많은 기업을 위한 중요한 회의를 열 것입니다."

싱가포르 에어쇼에서 공개한 T-FX 목업 (사진:TAI)
싱가포르 에어쇼에서 공개한 T-FX 목업 (사진:TAI)

TF-X는 2030년대를 넘어 터키 공군(TurAF)의 요구조건을 충족시키기 위해 제작되고 있다.

자체 설계 및 개발 프로그램을 갖춘 이 전투기는 노후화된 터키공군의 F-16 항공기를 대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TF-X 전투기는 2070년대까지 터키공군의 자산으로 운용될 계획이며, F-35A와 같은 터키공군의 다른 중요 자산과 상호 운용될 수 있다.

TF-X 항공기는 다목적 전투기가 될 것이며, 공대공 전투 위주로 하며, 공대지 역할도 고려하여 설계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터키항공우주(Turkish Aerospace)가 동남아 시장 공략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2021년 터키 항공우주 UAV ANKA의 판매협약을 맺은 터키인들은 아시아 방위산업과 주변 환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UAV 외에도 터키 에어로스페이스의 고등 제트 훈련기와 경공격기 HURJET도 말레이시아에 제공했습니다. 터키 에어로스페이스는 말레이시아에서 15대를 생산 및 제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TAI가 싱가포르 에어쇼에서 TF-X 목업을 선보였지만, 언제 시제기가 공개가 될지는 아무도 알수 없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