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위사업청, 국산 신형고속정(검독수리-B Batch-I) 해군 인도
상태바
방위사업청, 국산 신형고속정(검독수리-B Batch-I) 해군 인도
  • 이승준 기자
  • 승인 2019.12.0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11월 26일(화) 부산 한진중공업에서 신형 고속정(검독수리-B Batch-I) 2번함(PKMR*-212호정)을 해군에 인도했다.
    * PKMR : Patrol-boat Killer Medium Rocket
 

신형 고속정(검독수리-B Batch-I) 2번함(PKMR*-212호정)을 해군에 인도 (사진: 방위사업청)
신형 고속정(검독수리-B Batch-I) 2번함(PKMR*-212호정)을 해군에 인도 (사진: 방위사업청)

이번에 인도하는 신형고속정은 2016년 10월 한진중공업과 함건조 계약체결 후 건조자시운전, 인수시운전을 통해 함의 성능을 확인하였으며, 앞으로 3개월 간 승조원 숙달훈련 등 전력화평가 과정을 거쳐 내년 상반기 중 임무에 투입될 예정이다.

신형고속정은 제1, 2 연평해전 승리의 주역으로 알려진 기존 참수리급 고속정(PKM)을 대체하는 200톤급의 고속정이다. 접적 해역 최전방에 배치하여 연안감시 및 작전수행 전력으로 운용하며, 승조원 20여 명, 최대속력 40노트(시속 74km)로 항해하며 작전을 수행하게 된다.

주요 무장으로는 국내에서 연구개발한 전투체계와 76mm 함포, 130mm 유도로켓, 12.7mm 원격사격통제체계, 대유도탄 기만체계 등을 탑재하여, 기존 참수리급 고속정(PKM)에 비해 수상함 표적에 대한 탐지 및 대공 방어 능력이 크게 향상 되었다.
   
방위사업청은 2017년 10월 선도함(PKMR-211호정)을 인도하였고 이번 2번함에 이어 연내 3, 4번함을 순차적으로 인도할 예정이다.

방위사업청 유호근(해군 준장) 전투함사업부장은 “국산전투체계와 자동화된 무기체계를 보유한 신형 고속정(3척)을 해군에 인도함으로써 연안방어력을 보다 강화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