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 군 시범운용 상세계획 확정
상태바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 군 시범운용 상세계획 확정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2.18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주 시험평가 마치고 3월에 들어와, 4~5월 육군 기갑수색대대 시범운용 착수예정

한화디펜스(대표이사 손재일)가 개발한 미래형 궤도장갑차 레드백 (Redback)의 한국군 시범운용 계획이 확정됐다.

호주에서 시험평가를 마치고 돌아오는 레드백은 방위사업청에서 추진하는 '수출용 무기체계 군 시범운용'의 일환으로 육군에 무상 대여되어 4~5월 11사단 기갑수색대대에서 시범운용에 들어가게 된다.

레드백은 우리 군 K21 보병전투장갑차의 핵심기술을 바탕으로 개발한 최첨단 궤도장갑차로, 호주 육군의 차세대 장갑차 도입 사업(LAND 400 Phase 3) 최종 시험평가를 위해 2021년 1월 시제품 3대가 호주 육군에 인도되었다.

호주 현지의 시험평가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이 중 1대가 1년만에 국내로 귀환한다. 나머지 2대는 호주에서 자체 내구도 시험 수행 및 글로벌 사업 확대를 목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호주 LAND400 프로젝트에서 라인메탈 링스와 경쟁 중인 레드백 장갑차(사진:한화디펜스)
호주 LAND400 프로젝트에서 라인메탈 링스와 경쟁 중인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사진:한화디펜스)

시범 부대는 시범운용 기간 ▲기동성 ▲운용편의 ▲전술운용 등을 실시하게 된다. 기동성은 일반주행부터 야지주행, 장애물기동, 야간주행 등을 확인한다. 운용편의 측면에서는 시야 확인, 승무원 승하차, 정지상태 차량 작동 등을 점검하고, 전술운용 측면은 APU 운용, 포탑운용 등 다양한 상황에서 장비의 성능을 확인하게 된다.

또한 외부에서 차량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Offboard HUMS(Health and Usage Management System)도 시연해볼 계획이다.

육군은 이번 기회를 통해 최첨단 기술이 접목된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를 시범운용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호주 LAND400 프로젝트에서 라인메탈 링스와 경쟁 중인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사진:한화디펜스)
호주 LAND400 프로젝트에서 라인메탈 링스와 경쟁 중인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사진:한화디펜스)

한편, 호주에서 다양한 시험평가를 거친 레드백의 노하우는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미국에서도 활용될 전망이다.

한화디펜스는 현재 미국 차세대 유무인 보병전투장갑차 사업(OMFV 사업)에 오시코시 디펜스 컨소시움의 일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한화디펜스 호주법인은 그 동안 레드백 개발과 시험평가를 통해 얻은 노하우와 경험을 OMFV사업 컨셉 제안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호주 LAND400 프로젝트에서 라인메탈 링스와 경쟁 중인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사진:한화디펜스)
호주 LAND400 프로젝트에서 라인메탈 링스와 경쟁 중인 레드백 보병전투장갑차(사진:한화디펜스)

리차드 조 호주법인장은 "OMFV사업과 LAND 400 Phase 3 사업의 요구사항은 일부 차이는 있지만, 많은 부분에서 공유가 가능하다고 본다. 우리는 많은 호주의 협력사와 함께 여러 가지 경험을 쌓아왔다. 이러한 인사이트를 OMFV사업에서 활용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천궁-II UAE 수출, K9 자주포 이집트 수출 등 계속된 승전보를 올린 대한민국 방산 수출의 바통을 레드백이 이어받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호주 군은 현재 차세대 궤도형 전투장갑차와 계열 차량 9종 등 400여 대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레드백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다면, 대한민국 방위산업 역사상 최대 규모의 해외사업이 된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