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브라햄 링컨 항모타격단 해상자위대,항공자위대와 연합훈련
상태바
에이브라햄 링컨 항모타격단 해상자위대,항공자위대와 연합훈련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4.14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함대 페이스북과 트위터에서 해상과 공중에서 미일연합전력을 과시해

미해군 에이브라햄 링컨 항모타격단과 일본쪽 공해상에서 일본 해상자위대와 연합훈련을 했다. 미 7함대는 4월 13일(현지시각) 페이스북과 트위터에 훈련영상과 사진을 공개했다. 

에이브라햄 링컨 항모를 중심으로 에이브라함 링컨 항모전단에 일본 해상자위대가 합류하고, 항모함재전단에 항공자위대의 F-2 전투기가 E-2 어드밴스 호크아이를 중심으로 위력 편대 비행을 하고 있다. (사진:7th fleet twitter)
에이브라햄 링컨 항모를 중심으로 에이브라함 링컨 항모전단에 일본 해상자위대가 합류하고, 항모함재전단에 항공자위대의 F-2 전투기가 E-2 어드밴스 호크아이를 중심으로 위력 편대 비행을 하고 있다. (사진:7th fleet twitter)

제7함대 사령부는 에이브라햄 링컨(CVN-72) 항모, 이지스 순양함 모빌베이(CG-53), 이지스 구축함 스프루언스(DDG-111)는 4월 12일 일본 해상자위대(JMSDF) 이지스 구축함 공고(DDG-173), 무라사메급 구축함 이나즈마(DD-105)과 함께 연합훈련을 하는 것을 공개해서 언제든 대비가 되어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해상자위대의 이지스 구축함 공고와 무라사메급 이나즈마는 에이브라햄 링컨 전단으로 합류해서 훈련을 하고 있다. 

에이브라햄 링컨 항모를 위시한 미일 이지스 순양함,구축함 호위 세력은 SM-3 고고도 함대공 미사일과 토마호크 순항미사일도 장착해서 강력한 공격과 방어가 가능하다. (사진:7th fleet twitter)
에이브라햄 링컨 항모를 위시한 미일 이지스 순양함,구축함 호위 세력은 SM-3 고고도 함대공 미사일과 토마호크 순항미사일도 장착해서 강력한 공격과 방어가 가능하다. (사진:7th fleet twitter)

 미일 해군은 동해의 공해상에서 편대를 이뤄 항해했으며, 에이브라햄 링컨 소속 제 9항모비행단 소속 미해병대 제 314 전투기공격대대(VMFA-314) F-35C 스텔스 전투기, FA-18E/F 슈퍼호넷 전투기, E-2D 호크아이 함재조기경보기와 항공자위대 F-2전투기들과 동해 공해 상공을 편대 비행했다.

전단기동을 비롯한 함대 전술기동을 병행함으써 북한과 중국에 대해서 경고를 하고 있다.

에이브라햄 항모전단 위로 F/A-18E/F 슈퍼호넷,미해병대 F-35C 스텔스전투기, E-2D 어드밴스드 호크아이, 항공자위대 F-2 전투기가 편대비행을 하고 있다.F/A-18E/F 슈퍼호넷과 항공자위대 F-2는 공대함/공대지 미사일을 발사할 수 있는 강력한 공격 플랫폼이다. (사진:7th fleet twitter)
에이브라햄 항모전단 위로 제 9함재비행단 소속 F/A-18E/F 슈퍼호넷,미해병대 F-35C 스텔스전투기, E-2D 어드밴스드 호크아이, 항공자위대 F-2 전투기가 편대비행을 하고 있다.F/A-18E/F 슈퍼호넷과 항공자위대 F-2는 공대함/공대지 미사일을 발사할 수 있는 강력한 공격 플랫폼이다. (사진:7th fleet twitter)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