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과학연구소, 전쟁기념관 미래무기 전시관
상태바
국방과학연구소, 전쟁기념관 미래무기 전시관
  • 이치헌 기자
  • 승인 2022.04.28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과학연구소(이하 ADD, 소장 박종승)와 전쟁기념관(관장 이상철)은 4월 27일(수) 전쟁기념관 3층 국군발전실 내 미래무기존을 열었다. 미래무기존은 국군발전실의 상설전시관으로 전시테마를 마무리하는 공간으로써, 관람객의 미래 국방과학기술에 대한 이해와 신뢰를 높이고 미래비전을 조망하는 공간으로 자리 잡을 예정이다. 
   

미래무기존 (사진:국방과학연구소)
미래무기존 (사진:국방과학연구소)

미래무기존은 ‘국군의 미래무기 첨단기술’ 전시와‘미래전장 속으로’체험영상으로 구성됐다. 관람객이 전시 관람을 통해 미래무기 첨단기술에 대한 배경지식을 습득한 후, 가상의 미래전장 속으로 들어가 해당 기술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것이 전시관의 특징이다.    

‘국군의 미래무기 첨단기술’전시는 국방전략기술 8대분야인 자율·인공지능 기반 감시정찰, 초연결 지능형 지휘통제,초고속 고위력 정밀타격,미래형 추진 및 스텔스 기반 플랫폼, 유·무인 복합 전투수행, 첨단기술 기반 개인 전투체계, 사이버 능동대응 및 미래형 방호. 미래형 첨단 신기술를 바탕으로 ADD가 상상한 미래무기가 이미지로 구현됐다.  
    

미래무기존 (사진:국방과학연구소)
미래무기존 (사진:국방과학연구소)

 ‘미래전장 속으로’는 5분 분량의 인터랙티브 체험 콘텐츠로, 3면 컴퓨터그래픽(CG)을 활용해 미래 전장을 묘사하고 이용자의 움직임을 인식해 몰입감을 더했다. 이를 통해 관람객은 미래전장 속 슈퍼솔져로 무장하고 양자레이더, 초고속미사일 등 다양한 무기를 활용해 영공 방어 및 적 미사일 기지 무력화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또한 전시관 한편 터치패널에서는 ‘미래국방기술이 제안하는 무기체계 소요연감’을 열람할 수 있어 다양한 첨단기술을 접할 수 있다.

미래무기존 (사진:국방과학연구소)
미래무기존 (사진:국방과학연구소)

이번 전시는 국군의 미래비전을 이미지로 표현해 어려운 국방과학기술에 대한 접근성을 제고하고, 더 나아가 해외관람객에게도 우리나라 국방과학기술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기회를 마련한 것에 의의가 있다. 

박종승 ADD 소장은 미래무기존에 대해 “관람객이 미래위협으로부터 우리를 보호할 국방과학기술에 대해 자부심과 든든함을 느끼는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ADD와 전쟁기념관은 지난 해 10월 각종 군사 자료 교환 등 학술교류와 대외 홍보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미래무기존은 이를 바탕으로 양 기관이 협업해 1년 간 준비한 결실이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