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도탄 탐지·추적용 레이더 성능 향상 핵심기술 독자 개발
상태바
탄도탄 탐지·추적용 레이더 성능 향상 핵심기술 독자 개발
  • 신선규 기자
  • 승인 2022.05.10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두 분류 및 레이더 자원관리 최적화 기술 개발해

국방과학연구소(ADD, 소장 박종승)는 탄도탄 탐지·추적용 레이더의 핵심 기술인 ‘탄두 분류 및 레이더 자원관리 최적화 기술’을 독자 개발했다.

ADD는 모든 연구개발 과정을 순수 국내 기술로 수행했으며, ‘18년부터‘22년까지 방위사업청 핵심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전 방위적 원천기술을 확보했다.

한화시스템 L-SAM 다목적탐지레이더 (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 L-SAM 다목적탐지레이더 (사진:한화시스템)

‘탄두 분류 및 레이더 자원관리 최적화 기술’은 동다발적인 탄도탄 공격에 대해 효과적인 대응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개발됐다. 해당 기술은 레이더가 탄도탄 표적 중 목표물인 탄두를 분류·추적하는 능력을 향상시키고, 추진체나 파편 등은 추적하지 않도록 해 레이더 자원의 낭비를 막는 기술이다. 

단 분리 시 탄도탄에서는 추진체, 파편 등이 발생하며, 높은 고도에서 발생된 물체는 탄두와 궤적이 같아 목표물을 구분하기 어렵다. 해당 기술은 물체의 길이를 측정해 탄두를 분류하고 레이더가 위협이 되는 목표물만을 추적하게 한다.    

이번에 개발된 기술은 해외에서 기술이전을 회피하는 분야의 핵심기술로, 탄도탄 방어체계 내 레이더의 표적 탐지 및 추적 성능을 향상시키는데 활용 가능하다. 

‘탄두 분류 및 레이더 자원관리 최적화 기술’은 증가하는 탄도탄 위협에 대비해 국내 독자적 방공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필수적인 기술 중 하나로, 향후 관련 국산 무기체계의 성능개량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ADD는 레이더 성능을 지속적으로 향상시켜 다양한 무기체계 개발의 지평을 넓히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