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방진회,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2차 기업간담회
상태바
방사청·방진회,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2차 기업간담회
  • 이치헌 기자
  • 승인 2022.08.09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위사업청(청장 엄동환)은 “8월 9일(화)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간담회는 지난  7월 27일 창원에서 열린 중소방산업체(협력업체) 대상으로 한 간담회의 후속조치로, 원자재 가격급등에 따른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고, 방위사업청 차원에서 가격 현실화 등 개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방위사업청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 기반전력사업지원부장(고위공무원 이귀현)은 “이번 간담회는 방산업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마련한 자리”이며 “상생협력 및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당부드린다”라는 인사말로 간담회를 시작했다.

방위사업청은 원가팀장, 계약팀장 등이 참석하여 ‘최근 원자재 가격급등 및 수급 제한 문제로 손실을 보면서 납품 중’이라는 중소협력업체의 의견을 방위사업청과 직접 계약관계에 있는 체계업체에 전달하였으며, 엘아이지넥스원 등 체계업체도 각자 구체적인 의견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방위사업청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간담회에 참여한 체계업체들은 원자재 가격 및 환율 급등 등 애로사항과 관련하여 ▲ 국가계약법 시행령 품목조정률 3% 기준을 방위사업에 맞게 현실화 ▲ 상한가 계약 폐지(최소화)  ▲ 원자재 가격 급등시 장기계약 보완 방안 등을 건의하였다.

방사청 이귀현 부장은 “방산업체가 급변하는 대외환경에 대응하고 경영 안정화를 유지할 수 있도록 금번 간담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업체가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라고 하였다. 

방위사업청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LW컨벤션에서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주요 방산업체 20개사(체계업체)와 함께 원자재 적정가격 반영실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은 앞으로도 한국방위산업진흥회와 적극 협력하여 방산업체와 현장 소통을 정기적으로 실시하여 상생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