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T모티브, ‘이라크 국제 대테러 전시회 2022’ 참가
상태바
SNT모티브, ‘이라크 국제 대테러 전시회 2022’ 참가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9.06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4일부터 7일까지 이라크 바드다드 국제 전시장에서 열려, 이라크 군 기관 및 27개 업체 참가

글로벌 소구경 화기 제조업체 SNT모티브는 9월 4일부터 7일까지 이라크 바그다드 국제 전시장에서 열린 ‘국제 대테러, 특수작전 및 사이버보안 전시회(ATSO) 2022’(이하 ATSO 전시회)에 참가해 첨단 소구경 화기들을 선보였다고 9월 5일 밝혔다.

SNT모티브 특수영업팀 손주현 팀장이 이라크 정부 기관 관계자에게 전시 총기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 SNT모티브)
SNT모티브 특수영업팀 손주현 팀장이 이라크 정부 기관 관계자에게 전시 총기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 SNT모티브)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하고 있는 ‘ATSO 전시회’는 국제 대테러, 특수작전 및 사이버 보안 관련, 실제 이라크 군이 사용할 수 있는 장비들을 직접 선보이는 영업활동의 장(場)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이라크 군 기관을 비롯해 총 27개 업체가 참가했다.

지난해에 이어 2회째 참가한 SNT모티브는 특수작전용 기관단총 STC-16을 비롯해, K4 고속유탄기관총, STSM-21 기관단총 등과 최근 우리 군에 전력화를 시작한 K15 경기관총, K16 기관총까지 전시해 이라크 국방 관계자들로부터 큰 주목을 받았다. 

SNT모티브 특수영업팀과 이라크 대테러사령부(CTS)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SNT모티브)
SNT모티브 특수영업팀과 이라크 대테러사령부(CTS)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SNT모티브)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다소 어수선한 현재 이라크 현지 상황을 대변하듯 대터러사령부(CTS) 관계자들이 SNT모티브 전시부스를 직접 찾아 제품에 대한 관심을 보였다. 또한 SNT모티브는 이라크 국방부, 내무부 등 정부 주요 기관 관계자들과 수출사업을 위한 미팅을 가지며, 오랫동안 협력해온 총기분야에 대한 사업결실을 맺기 위해 노력을 기울였다. 

SNT모티브 특수영업팀 관계자는 “최근 중동 지역의 안보 이슈로 대테러 사령부의 테러 방지 역할과 치안 유지 필요성이 더욱 커진 상황인 만큼, 향후에도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협력관계를 유지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무기의 수출 확대를 위해 중동 지역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가들과의 비즈니스 기회를 지속적으로 창출해가며 ‘K-방산’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