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
상태바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
  • 장훈 기자
  • 승인 2022.11.29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이 2000년 2월 1일 전력공급을 개시한 이래 22년 10개월 동안 단 한 차례의 안전사고 없이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의 대기록을 달성했다고 11월 28일 밝혔다. 

공항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 기념행사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전형욱 인프라본부장(사진 가운데)과 감사패를 수여받은 유관기관 대표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공항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 기념행사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전형욱 인프라본부장(사진 가운데)과 감사패를 수여받은 유관기관 대표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공사는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 25일 공항청사에서 기념식을 개최하였다. 이 날 행사에는 서울지방항공청,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에너지공단, 인천공항에너지 등 전기 유관기관과 운영 자회사, 4단계 건설 기술자 등 관계자 약 50여 명이 참석하여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을 축하하고, 전기안전사고예방 의지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공사는 2000년 2월 1일 전력공급을 개시한 후 안정적인 공항운영을 위해 지속적으로 전력공급능력을 증대해 왔다. 현재는 270메가와트(MW)의 전력공급능력을 갖춘 154킬로볼트(kV) 변전소 2개소와 22.9킬로볼트(kV) 배전시설 10개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2개의 여객터미널 및 탑승동, 4개의 활주로, 3개의 관제탑 등 수많은 공항시설에 전력을 공급함으로써 무결점 공항운영을 이어가고 있다. 

공항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 기념행사에서 참석자들이 전기안전과 무중단 전력공급 지속을 다짐하며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공항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 전력공급시설 20만 시간 무중단 운영 달성 기념행사에서 참석자들이 전기안전과 무중단 전력공급 지속을 다짐하며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인천국제공항공사)

아울러 공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급증할 여객의 안정적인 처리를 위하여 2024년 말까지 3회선 수전계통 구성을 위한 154킬로볼트(kV) 변전소 1개소를 신설하는 등 인천공항의 전력인프라를 확충한다는 계획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공사는 전력인프라의 안정적인 운영을 통해 무사고, 무중단 운영의 대기록을 이어가고, 인천공항을 찾는 여객들에게 보다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며, “아울러 친환경 에너지 자립공항 실현을 위해 태양광시설 설치 확대, 인천공항 전력사용량 100% 신재생에너지 전환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