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해경청, 기상악화 대비 대응태세 현장점검
상태바
서해해경청, 기상악화 대비 대응태세 현장점검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4.01.21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인창)은 1월 20일, 전남 신안군 일대에서 주말 기상 악화에 대비한 선박 안전상태 및 긴급 출동태세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서해해경청, 기상악화 대비 대응태세 현장점검 실시(사진:서해해경청)
서해해경청, 기상악화 대비 대응태세 현장점검 실시(사진:서해해경청)

기상청에 따르면 20일 서해 남부 앞바다의 기상은 풍속 9~13m/s로 강한 바람이 불고, 파도 물결은 1.5~2.5m 내외로 악화돼 해양사고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 상황이다.

이에 서해해경청 윤태연 구조안전과장은 기상 악화에 따른 사고 예방을 위해 직접 신안군 송도항을 찾아 정박 계류 시설과 선박의 안전 상태를 점검하고, 어민 대상 출어 자체·조기 입항 등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하였다.

서해해경청, 기상악화 대비 대응태세 현장점검 실시(사진:서해해경청)
서해해경청, 기상악화 대비 대응태세 현장점검 실시(사진:서해해경청)

또한 지도파출소를 중심으로 항포구 선박계류 및 홋줄 연결상태를 확인하고 방파제, 갯바위 등 연안 안전 취약개소 순찰 강화를 지시하며 구조 대응 긴급 태세를 점검하였다.

서해지방해양경찰청 관계자는 “철저한 안전관리와 긴급 대응태세 유지로 안전한 바다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