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버설 로봇 - 미르, 덴마크에 새로운 본사 개소식
상태바
유니버설 로봇 - 미르, 덴마크에 새로운 본사 개소식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4.05.17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1위 협동로봇 전문 기업 ‘유니버설 로봇(Universal Robots)’과 모바일 산업용 로봇(AMR) 기업 미르(MiR)는 5월 16일 덴마크 오덴세에 20,000평방미터(약 600평) 규모의 새로운 본사 개소식을 진행했다. 유니버설 로봇과 미르가 첨단 로봇 공학 분야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고 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한 의지다.

유니버설 로봇(Universal Robots)’과 모바일 산업용 로봇(AMR) 기업 미르(MiR)는 오늘 덴마크 오덴세에 20,000평방미터(약 600평) 규모의 새로운 본사 개소식을 진행했다.(사진:유니버설 로봇)
유니버설 로봇(Universal Robots)’과 모바일 산업용 로봇(AMR) 기업 미르(MiR)는 오늘 덴마크 오덴세에 20,000평방미터(약 600평) 규모의 새로운 본사 개소식을 진행했다.(사진:유니버설 로봇)

행사에는 최근 테라다인 로보틱스와 여러 협업을 발표한 바 있는 엔비디아(NVIDIA)와 지멘스 등 유니버설 로봇의 글로벌 에코시스템 파트너들이 참석했다.

엔비디아의 로보틱스 및 엣지 컴퓨팅 담당 부사장 디푸 탈라(Deepu Talla), 지멘스 팩토리 오토메이션의 CEO 라이너 브렘(Rainer Brehm), 테라다인 로보틱스의 그룹 사장 우즈왈 쿠마르(Ujjwal Kumar)가 패널 토론에 참여해 산업 전반에 걸친 AI의 활용에 대해 논의하며 기업과 산업을 위한 첨단 자동화의 혁신적 힘에 대해 논의했다.

우지왈 쿠마르(Ujjwal Kumar) 테라다인 로보틱스 대표는 “이 새로운 본사의 출범은 로봇 혁신 분야의 선도적인 두 회사를 하나로 모으는 테라다인 로보틱스에게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다“라며, “이제 우리는 이미 수요가 높은 기술 역량을 발전시킬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갖추게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장 피에르 하토(Jean-Pierre Hathout) 미르(MiR) 대표는 “새로운 본사는 혁신을 촉진하기 위해 설계되었으며, 우리 팀이 자동화에 혁명을 일으킬 최첨단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는 완벽한 환경을 제공한다”라며 “미르는 대규모 글로벌 고객의 진화하는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기술을 발전시키며 자재 취급을 위한 원스톱 샵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최근 출시한 AI 기반 미르1200(MiR1200) 팔레트 잭은 이러한 노력을 잘 보여준다.

이 최첨단 시설에서 우리의 노력의 혁신적 영향을 목격하고 고객과 파트너에게 미르와 유니버설 로봇의 제품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킴 포블슨(Kim Povlsen) 유니버설 로봇 대표는 “설립 이래 유니버설 로봇은 수천 명의 고객과 수백 개의 에코시스템 파트너가 선택한 플랫폼이 되었다”라며 “이 아름다운 건물은 우리의 강력한 디자인 철학을 반영하며 어디서나 누구에게나 자동화를 제공한다는 우리의 사명을 이어갈 수 있는 완벽한 장소가 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