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참모총장, 미국 방문 군사외교활동
상태바
육군참모총장, 미국 방문 군사외교활동
  • 이치헌 기자
  • 승인 2024.05.2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은 5월 12일부터 19일까지 미국을 공식 방문하여 군사외교활동을 펼쳤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펜타곤을 방문하여 랜디 조지 미 육군참모총장과 양국 육군의 교류협력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육군)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펜타곤을 방문하여 랜디 조지 미 육군참모총장과 양국 육군의 교류협력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육군)

 

이번 출장을 통해 우리 안보의 핵심축인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면서 양국 육군의 관계와 교류협력을 심화하였으며, 인도-태평양 지역 주요국 참모총장급 인사들과 다층적 협력을 강화하고 안보 네트워크를 확대하였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워싱턴 D.C. 한국전 참전 기념공원을 방문하여 참전비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육군)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워싱턴 D.C. 한국전 참전 기념공원을 방문하여 참전비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육군)

 

5월 13일, 박안수 총장은 미 육군본부(펜타곤)에서 랜디 조지 육군참모총장을 만나 양국 육군의 미래 준비를 위한 교류협력 심화 방안에 대해 논의한 후, 미국 육군의 주요 정책 소개 청취와 현안 토의 등을 통해 당면한 도전 극복을 위한 양국 육군의 공동 노력 필요성을 확인하였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LANPAC에 참석하여 패널 토의를 하고 있다. (사진:육군)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LANPAC에 참석하여 패널 토의를 하고 있다. (사진:육군)

 

한미 참모총장은 이 자리에서 굳건한 한미동맹의 의미를 되새기고,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 구현을 위한 육군 차원의 노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하였다.

이후, 박 총장은 미국 육군협회가 주관하고 태평양 육군사령부가 후원하는 인도-태평양 지상군 심포지엄(LANPAC, LANd forces PACific symposium)에 참석하여 주요국과 양·다자 대담을 실시하며 역내 안보 현안과 미래 협력 발전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영국 참모총장(지명자)과 양자 대담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육군)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영국 참모총장(지명자)과 양자 대담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육군)

 

특히, 미국 태평양 육군사령관(찰스 플린), 일본 육상막료장(모리시타 야스노리) 및 호주 육군참모총장(사이먼 스튜어트)과 함께 패널 토의에 참석하여, 최근 역내 안보 상황을 평가하고 북한 핵·미사일 위협 억제 대응 및 인태지역의 안정과 번영을 위한 다자 안보협력 방안 등에 대해 심도깊게 논의하였다.

이번 패널 토의를 통해 한·미·일·호 4자는 인태지역 안보협력의 중요성을 보다 깊이 인식한 가운데, 역내 국제 다자회의와 연계한 고위급 교류 활성화와 함께 다자간 교류협력의 분야와 범위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하였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말레이시아 참모총장과 양자 대담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육군)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말레이시아 참모총장과 양자 대담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육군)

 

그리고, 박 총장은 영국 참모총장 지명자(롤리 워커), 말레이시아 참모총장(탄 스리 다토 무하마드 하피주드데인 잔탄) 등 주요국 참모총장들과 대담을 통해 양국 육군 간 연합훈련을 포함한 군사교류협력 발전 및 방산협력 활성화 방안에 대해 협의하였다.

끝으로 박 총장은 미국 태평양 육군사령부와 25사단을 방문하여 하와이 현지 연합훈련 활성화 및 다영역 작전 발전 등을 위한 노력을 확인하고 교류 증진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앞으로 육군은 미국을 포함한 인태지역 주요국과 논의한 인적교류 확대, 연합훈련 활성화, 방산협력 지원 등을 구체화하여 추진하면서 동맹 및 우방국들과의 안보협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