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수단 한빛부대 12진 1제대 출국 및 복귀시 아프리카 교민 이송 지원
상태바
남수단 한빛부대 12진 1제대 출국 및 복귀시 아프리카 교민 이송 지원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0.05.19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연기되었던 남수단 한빛부대 11· 12진의 교대가 5월 18일과 6월 1일로 확정됨에 따라, 12진 1제대는 오늘 오전 환송식을 갖고 금일 저녁 전세기를 통해 남수단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남수단에 유엔평화유지군으로 임무교대하는 한빛부대 12진 환송식을 하였다. (사진: 국방부)
남수단에 유엔평화유지군으로 임무교대하는 한빛부대 12진 환송식을 하였다. (사진: 국방부)

  정부는 그간 입국 금지가 내려진 남수단에서 주재국 및 유엔과의 협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함에 따라 유엔 평화유지군 부대 중 유일하게 한빛부대가 5월 중 교대할 수 있게 되었다.

남수단에 유엔평화유지군으로 임무교대하는 한빛부대 12진 단체사진 (사진: 국방부)
남수단에 유엔평화유지군으로 임무교대하는 한빛부대 12진 단체사진 (사진: 국방부)

  한빛부대 12진은 그간 코로나19 상황에 대비하여 PCR검사 2회 실시(전원 음성판정), 5주 이상 격리와 마스크·방호복 등 방역물자 보급, 유사시 대비 상황조치 훈련 등 철저한 준비를 하였다. 
 
한편, 한빛부대 12진 1제대의 투입 후 복귀하는 전세기편으로 가나, 케냐, 에티오피아 등 아프리카 교민이 5월 21일 경유국인 에티오피아(아디스아바바)에서 귀국을 위하여 탑승할 예정이다.

  동 전세기에는 장병 및 교민 대상 발열체크 등 방역절차 수행과 의료지원 등을 위해 군 의료진을 포함 국방부와 외교부 지원인력이 동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