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상자위대에 본격적인 UH-2 배치가 시작되어
상태바
육상자위대에 본격적인 UH-2 배치가 시작되어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1.06.30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상자위대의 UH-1J를 UH-2로 교체를 하기위해서 생산에 들어가

일본 방위성은  관보를 통해서 UH-2 다목적 헬기의 개발이 완료되었으며, UH-2는 육상자위대(JGSDF)에 취역할 예정이라고 지난 6월 24일 발표했다.

첫 번째 시제품(UH-X의 개발은 2015 회계연도(FY)에 시작되었다. 스바루사는 2018년 12월 헬기 첫 비행을 실시한 뒤 여러 차례 비행시험과 함께 2019년 2월 일본 도치기현 우쓰노미야 공장에서 첫 시제품을 일본 방위성에 인도했다.

방위성에서 지난 6월 24일 개발완료를 발표하고 본격생산에 들어가는 UH-2 (사진:방위성)
방위성에서 지난 6월 24일 개발완료를 발표하고 본격생산에 들어가는 UH-2 (사진:방위성)

그로부터 1년이 조금 지난 2020년 3월 방위장비청은 육상자위대를 위한 최초의 헬리콥터 6대의 생산을 위해 총 143억 엔(1억 2,920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으며, 납기는 2023년 1월까지 완료될 예정이다.

최근에 방위성이 2021-22 회계연도의 예산에서 약 125억 엔을 확보하여 7대의 UH-2를 추가로 인수했다. 이는 지금까지 13대의 헬기를 인수하는 데 자금이 지원되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2018년 12월에 발표된 일본의 2019-2023 중기 방위계획은 5년동안 동안 약 18억 엔의 단가로 초기 34대의 UH-2를 취득할 계획을 언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방위성은 육상자위대의 노후된  127대의  UH-1J를 향후 20년간 약 150대의 UH-2로 교체할 계획이다.

UH-2는 2엽의 메인로터를 탑재한 단일엔진 UH-1J와 달리 쌍발엔진과 4엽 메인로터를 탑재하고 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