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21 탑재 최초 국산 장거리 공대지유도탄 체계개발 착수
상태바
KF-21 탑재 최초 국산 장거리 공대지유도탄 체계개발 착수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3.02.03 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위사업청(청장 엄동환)은 2028년까지 약 1,900여 억원을 투자하여 KF-21 전투기에 탑재할 장거리공대지유도탄 체계개발을 착수 한다.

LIG넥스원 장거리 공대지 마시일 체계형상(사진:디펜스투데이)
LIG넥스원 장거리 공대지 마시일 체계형상(사진:디펜스투데이)

장거리공대지유도탄은 수백 km 떨어진 적의 핵심표적을 정밀 공격할 수 있는 KF-21 전투기의 핵심 무장이며, 국내기술로 개발되는 최초의 공중발사 유도탄이다.

지상/해상 발사 유도탄과는 달리 공중발사 유도탄은 항공기 안전 장착 및 분리 기술이 부족하여 미개척 분야로 남아 있다가, 2019년부터 2021년말까지 진행된 장거리공대지유도탄 탐색개발로 기술개발에 성공함으로써 공중발사 유도탄 개발을 본격화 하게 되었다.

방위사업청 체계이미지(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 형상 이미지(사진:방위사업청)

장거리공대지유도탄 체계개발은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추진되며, 체계개발 과정에서 시제품 제작은 LIG넥스원, 한화에어로 스페이스, KAI 등 방산업체들이 참여한다.

장거리공대지유도탄 개발이 완료되면 장거리공대지유도탄의 수출, 다양한 항공유도무기 개발 촉진, KF-21 전투기의 수출경쟁력 상승에 기대된다.

방위사업청 유도무기사업부장(고위공무원 박민규)은“3축 체계의 핵심전력인 장거리공대지유도탄을 정해진 기간 내 개발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