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 1호기 최종조립에 착수
상태바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 1호기 최종조립에 착수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0.09.04 2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F-X 시제기 최종조립 돌입하여 2021년 상반기 출고 예정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9월 3일, 한국항공우주산업(주)(경남 사천)이 한국형전투기(KF-X) 시제기 최종 조립 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계획되었던 최종 조립 기념행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취소하였다.

후방에서 본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1호기 최종조립 사진 (사진: 방위사업청)
후방에서 본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1호기 최종조립 사진 (사진: 방위사업청)

KF-X 시제기는 지난 ′15년 12월 말부터 본격적인 개발을 시작하였다. 이번 최종 조립 개시는 제작이 완료된 전방동체, 주 날개 및 중앙동체, 후방동체 등 기체의 각 주요 구성품을 결합함으로써 이제 한국형전투기의 실체를 현실화시킴을 의미한다.

지난 8월에는 개발 성공에 우려가 컸던 AESA 레이다 시제품을 성공적으로 출고하는 등 KF-X 체계개발 사업은 차질 없이 순항 중에 있다.

측면 위에서 본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1호기 최종조립 사진 (사진: 방위사업청)
측면 위에서 본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1호기 최종조립 사진 (사진: 방위사업청)

정광선(고위공무원) 방사청 한국형전투기사업단장은 “최근 코로나-19의 세계적인 확산 추세에도 불구하고 모든 것이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으며 내년 상반기에는 KF-X의 실제 모습을 국민들께 공개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안현호 한국항공우주산업 사장은 “빈틈없고 완벽한 KF-X의 성공적 개발을 위해 대한민국의 염원을 담아 전 구성원이 혼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KF-X 사업을 통해 자주 국방력을 강화하고 국내 항공산업을 발전시키는 계기로 만들겠다.”라고 강조했다.

위에서 본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1호기 최종조립 사진 (사진: 방위사업청)
위에서 본 한국형 전투기 KF-X 시제1호기 최종조립 사진 (사진: 방위사업청)

KF-X 시제 1호기는 내년 상반기에 일반에 공개된 후 약 5년 간의 지상시험 및 비행시험 등의 시험과정을 거쳐 ′26년까지 개발을 완료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