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2주년 국방과학연구소 - K9 자주포,K2 전차 등 개발
상태바
창립 52주년 국방과학연구소 - K9 자주포,K2 전차 등 개발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8.05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립 52주년 맞이하며 연구개발 추동력 확보

국방과학연구소(ADD, 소장 박종승)는 8월 5일(금) 창립 52주년을 맞이해 대전 본소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기념식은 코로나 확산 상황을 고려해 최소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방역지침을 준수해 진행된다.

KT-1 기본훈련기 (사진:ADD)
KT-1 기본훈련기 (사진:ADD)

이번 행사에서 ADD는 반세기 간 이룩한 성과를 기념하고, 포상 수여 등을 통해 국방연구개발에 매진하고 있는 직원을 격려했다. 또한 연구소 발전방향을 공유하며 연구개발 추동력을 강화하는 시간을 마련해 그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K2 전차(사진:ADD)
K2 전차(사진:ADD)

1970년 8월 6일 창립된 ADD는 무기 국산화를 시작으로 1980~90년대 K9자주포, 현무 지대지유도무기 등을 개발-하며 자주국방의 기틀을 마련했다. 이후 2000년대에는 해성 함대함유도무기, 천궁Ⅱ 지대공 유도무기 등을 독자개발했고, 최근 고체추진 우주발사체, 고위력 탄도미사일 등의 최첨단 무기체계를 개발하고 있다.      

K9 자주포(사진:ADD)
K9 자주포(사진:ADD)

ADD는 빠르게 변화하는 안보환경 및 기술발전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 비닉 및 첨단국방과학기술 중심 연구소 구현을 목표로 혁신을 추진해왔다. ADD는 핵·WMD 대응 및 전장 확대에 따른 능동 대응 능력 확보를 위한 첨단무기체계 개발 역량을 지속 강화하고 미래전을 선도할 수 있는 우주, 사이버, AI 등 첨단국방과학기술에 집중하고 있다. 

전술지대지 유도무기(KTSSM) (사진:ADD)
전술지대지 유도무기(KTSSM) (사진:ADD)

ADD는 상시감시정찰 능력 강화, 미사일 방어체계 고도화 등 한국형 3축체계 조기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AI 기반 유·무인 복합체계, 광자/양자레이다 기술, 지향성 에너지 기술, 국방우주 등에 연구역량을 집중하는 등 정부 정책의 방향에 맞춰 R&D 포트폴리오, 인사 및 조직을 신속히 변화시킬 계획이다.  

천궁-II 지대공 유도무기 (사진:ADD)
천궁-II 지대공 유도무기 (사진:ADD)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