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KOLAS 우주환경시험분야 공인인정 확대 기념 현판식 개최
상태바
KAI, KOLAS 우주환경시험분야 공인인정 확대 기념 현판식 개최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3.09.02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I(한국항공우주산업(주))는 KOLAS 우주환경시험분야의 공인인정 확대 기념식을 진행하고 우주산업화 실현에 앞장선다.

KAI는 8월 31일(목) 오후 4시 우주센터에서 KOLAS 우주환경시험분야 확대 기념 현판식을 열었다.

KAI는 8월 31일(목) 오후 4시 우주센터에서 KOLAS 우주환경시험분야 확대 기념 현판식을 열었다(사진:KAI)
KAI는 8월 31일(목) 오후 4시 우주센터에서 KOLAS 우주환경시험분야 확대 기념 현판식을 열었다(사진:KAI)

현판식에는 KAI 김지홍 미래융합기술원 원장,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위성총조립시험센터 임종민 센터장, 한국우주기술진흥협회 김영민 사무국장 등 50여 명의 내외빈이 참석했다. 

우주환경시험은 위성의 개발과정에서 성능검증을 위한 필수적인 과정으로, 체계적인 우주환경시험을 수행할 수 있는 국내 민간 업체는 KAI가 유일하다.

현판식후 KAI 김지홍 미래융합기술원 원장(오른쪽),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위성총조립시험센터 임종민 센터장(왼쪽)을 비롯한 내외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AI)
현판식후 KAI 김지홍 미래융합기술원 원장(오른쪽),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위성총조립시험센터 임종민 센터장(왼쪽)을 비롯한 내외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AI)

KOLAS(한국인정기구, Korea Laboratory Accreditation Scheme) 인정제도는 국제기준에 따라 대상기관의 경영시스템과 기술 및 시험 능력을 평가하여 해당 분야에 대한 역량을 공인하는 제도이다.

KAI는 2021년 군용 항공기구조시험 부문의 KOLAS 공인인정을 획득했고, 2022년 민항기구조시험을 추가한 데 이어, 2023년 8월 17일 우주환경시험분야의 KOLAS 공인시험기관 인정을 확대함으로써 항공 및 우주환경시험 부문에서 시험 수행에 대한 공신력을 확보하게 되었다. 

KAI가 개발중인 군 초소형위성(사진:KAI)
KAI가 개발중인 군 초소형위성(사진:KAI)

KOLAS 인정을 통해 확보한 공신력을 바탕으로 항공기뿐만 아닌 위성체의 개발 분야에서도 고객 신뢰도 향상 및 수주 역량 강화와 함께 국가 우주산업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KAI는 다목적실용위성 아리랑 1호의 부분체 개발 및 핵심부품 국산화를 시작으로 위성 사업에 뛰어들었다. 

이후, 차세대중형위성과 다목적실용위성, 정지궤도복합위성까지 위성 본체개발 사업에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KAI는 위성체계종합능력을 바탕으로 차세대중형위성 체계사업과 군 정찰위성 체계사업, 군 초소형위성의 개발 사업을 수주해 진행 중이다.

. KAI 우주센터 전경(사진:KAI)
. KAI 우주센터 전경(사진:KAI)

국가 우주 사업의 민간주도 추세에 대한 선제적 대응으로 2020년 KAI는 최대 대형위성 6기의 생산, 조립, 시험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는 우주센터를 구축했다.

현재 위성개발에 필수적인 우주환경시험 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발사, 궤도환경시험을 수행할 수 있는 시험 장비를 갖추었다.

KAI 관계자는 "위성체에 대한 완벽한 시험 수행이 가능한 시설을 구축하기 위해 음향과 전자파 시험장비 투자를 추진 중"이라며 “뉴스페이스 시대를 맞아 국산 위성의 기술고도화와 함께 수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