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24년 코프 노스(Cope North) 훈련 참가
상태바
공군, ’24년 코프 노스(Cope North) 훈련 참가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4.02.01 2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군은 2월 3일(토)부터 16일(금)까지 미국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진행되는 ’24년 코프 노스(Cope North) 훈련에 참가한다. 
  
미태평양공군사령부 주관으로 실시되는 훈련에는 대한민국, 미국, 일본, 호주, 프랑스, 캐나다 총 6개국에서 F-2, F-15C, F-16C 등 전투기와 C-130, CN-235 등 수송기를 포함한 항공기 80여 대와 병력 3,000여 명이 참가한다.

우리 공군은 제5공중기동비행단과 제15특수임무비행단에서 CN-235 수송기 2대와 조종사, 정비사, 의무요원 등 30여 명의 병력이 훈련단을 구성해 참가한다.
 
코프 노스 훈련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공중전력과 다국적군의 군사협력 강화를 위해 실시되는 공격편대군 및 대규모 공중기동 연합훈련이다.

2014년부터 2016년까지 매년 해당 훈련에 참가해온 우리 공군은 2018년부터는 짝수 해에만 참가해왔다.

올해로 7번째 훈련 참가이다.
   

훈련 참가 장병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는 이영수  참모총장(사진:공군)
훈련 참가 장병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는 이영수 참모총장(사진:공군)

훈련은 지난해 8월 ‘캠프 데이비드’에서 한미일 3국 정상 간 합의 후 한미일 국방당국이 함께 수립한 다년간의 3자 훈련계획에 포함되어있다.

훈련단은 지난 1월부터 국내와는 다른 임무환경에 익숙해지기 위해 시뮬레이션 훈련에 돌입했다.

또한, 화물투하 절차를 숙달하고 최대 이·착륙 중량을 검증하는 등 훈련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사전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훈련에 참가하는 CN-235 수송기와 훈련 참가 장병들의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공군)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훈련에 참가하는 CN-235 수송기와 훈련 참가 장병들의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공군)

철저하게 사전준비를 마친 훈련단은 2월 3일(토) 공군 서울기지와 김해기지에서 각각 이륙한다.
미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도착한 훈련단은 현지시각 기준 2월 5일(월), 6개국의 전투기와 수송기들이 총동원되는 지상활주 훈련 ‘엘리펀트 워크(Elephant Walk)’를 시작으로, 항공의무후송 훈련, 인원·화물공수 및 화물투하, 편대공중투하 훈련 등 다양한 연합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공군은 항공의무 분야 훈련을 통해 국제사회에 대한 인도적 지원과 재난구호 요청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높이게 된다. 또한, 다국적군과의 화물 및 인원공수훈련을 통해 연합 공수작전 수행능력을 한층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 최근 전쟁을 통해 알 수 있듯이 원활한 병력·화물 공수를 통한 전시 작전지원능력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며, “낯선 환경에서 다양한 국가와의 연합훈련을 통해 우리 군의 공수 역량과 작전수행능력을 한층 신장시켜달라”고 강조했다.(사진:공군)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 최근 전쟁을 통해 알 수 있듯이 원활한 병력·화물 공수를 통한 전시 작전지원능력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며, “낯선 환경에서 다양한 국가와의 연합훈련을 통해 우리 군의 공수 역량과 작전수행능력을 한층 신장시켜달라”고 강조했다.(사진:공군)

또한, 우리 공군과 동일한 CN-235 수송기를 운용하고 있는 프랑스 공군과 연합 편대비행과 편대 공중투하훈련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공수작전 수행 노하우를 공유하는 등 양국 공군 간 군사교류와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이날 서울기지를 찾아 코프 노스 훈련 준비 현황을 점검하고, 훈련 참가 장병들을 격려했다.

 이 총장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 최근 전쟁을 통해 알 수 있듯이 원활한 병력·화물 공수를 통한 전시 작전지원능력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며, “낯선 환경에서 다양한 국가와의 연합훈련을 통해 우리 군의 공수 역량과 작전수행능력을 한층 신장시켜달라”고 강조했다.
 

이영수 공군총장은 “국민들께서 안심하고 가족 친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것은 24시간 쉬지 않고 임무에 전념하고 있는 여러분들 덕분”이라며, “비록 설 연휴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지만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안전하게 훈련하고 건강히 돌아와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사진4)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2. 1.(목) 서울기지를 찾아 코프 노스(Cope North) 훈련 준비 현황을 점검하고, 훈련 참가 장병들을 격려했다. 이 총장은 “국민들께서 안심하고 가족 친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것은 24시간 쉬지 않고 임무에 전념하고 있는 여러분들 덕분”이라며, “비록 설 연휴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지만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안전하게 훈련하고 건강히 돌아와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사진:공군)
이영수 공군총장은 “국민들께서 안심하고 가족 친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것은 24시간 쉬지 않고 임무에 전념하고 있는 여러분들 덕분”이라며, “비록 설 연휴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지만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안전하게 훈련하고 건강히 돌아와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사진4) 이영수 공군참모총장은 2. 1.(목) 서울기지를 찾아 코프 노스(Cope North) 훈련 준비 현황을 점검하고, 훈련 참가 장병들을 격려했다. 이 총장은 “국민들께서 안심하고 가족 친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것은 24시간 쉬지 않고 임무에 전념하고 있는 여러분들 덕분”이라며, “비록 설 연휴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지만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안전하게 훈련하고 건강히 돌아와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사진:공군)

이어, “국민들께서 안심하고 가족 친지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것은 24시간 쉬지 않고 임무에 전념하고 있는 여러분들 덕분”이라며, “비록 설 연휴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지만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안전하게 훈련하고 건강히 돌아와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