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장착한 항공기 생존성 향상 확인
상태바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장착한 항공기 생존성 향상 확인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1.12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과학연구소, 휴대용 대공미사일 방어기술 발전 견인

국방과학연구소(ADD,소장박종승)는  국내 독자개발한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DIRCM: Directional Infrared Countermeasures)의 항공기 적용가능성을 비행시험을 통해 확인, 항공기의 생존성을 향상시키는 기회를 마련했다.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운용개념 (사진: 국방과학연구소)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운용개념 (사진: 국방과학연구소)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는 항공기에 탑재돼 휴대용 대공미사일로부터 항공기를 방어하는 장비로, 미사일이 항공기에서 발생하는 열을 추적하는 점을 이용한다.

미사일경보장치(MWR: Missile Warning Receiver)가 미사일을 탐지해 공격 방향을 제공하면,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는 빠르게 그 방향을 지향해 미사일을 추적하고 레이저빔을 조사한다. 그 결과 휴대용 대공미사일은 항공기를 더 이상 추적할 수 없는 상태가 된다.

ADD는 한화시스템과 ‘20년부터‘21년까지 방위사업청의 핵심기술사업을 통해 장비의 최초운용시험평가(IOT&E: Initial Operational Test & Evaluation)를 진행했다.

 결과 헬리콥터를 활용한 비행시험에서 미사일경보장치와 연동해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의 성능을 입증했다.

특히 가까운 거리에서 공격해오는 휴대용 대공미사일도 방어할 수 있도록 대응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된 것을 확인했다.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형상 (사진: 국방과학연구소)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형상 (사진: 국방과학연구소)

해당 기술은 향후 다양한 항공기에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더 높은 출력의 레이저를 적용하면 헬리콥터뿐만 아니라 대형항공기의 생존성을 향상시키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