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바키아 공군 러시아제 MiG 29 전투기 퇴역 시켜
상태바
슬로바키아 공군 러시아제 MiG 29 전투기 퇴역 시켜
  • 이승준 기자
  • 승인 2022.08.29 0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슬로바키아는 8월 27일 토요일, 구소련제 MiG-29 전투기를 퇴역시켰다고 발표했다. 이것은 나토측이 우크라이나로 보낼 무기중 하나이다. 슬로바키아 공군은 MiG-29 전투기를 퇴역시킨 영공 방위 공백을 체코와 폴란드가 나토 회원국으로써 향후 2년 이상 영공 방어 지원을 해주기로 같은 날 서명식으로 발표했다. 

슬로바키아는 11대의 MiG-29 전투기들을 우크라이나에 보낼 수 있게 되었다. 

폴란드와 체코의 F-16 전투기들이 9월부터 슬로바키아 영공을 순찰한다. (사진:twitter)
폴란드의 F-16C/D 전투기들이 9월부터 슬로바키아 영공을 순찰한다. (사진:twitter)

야로슬라프 슬로바키아 국방장관은 8월 27일 토요일, 에어쇼장에서 우크라이나에 전투기를 보낼 준비가 돼 있지만 아직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인구 540만 명의 슬로바키아는 이미 S-300 방공시스템, Mi-8/17 군용헬기, 자주포, 그라드 다연장로켓 로켓 등을 기증했다. 이번 주에는 정찰용 보병 전투 차량 BVP-1 30대를 보낼 것이라고 말했다.

MIG-29 전투기의 가치는 약 3억 유로(2억 9천 9백만 달러)이며 슬로바키아 군 현대화 지원 보상을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슬로바키아는 신형 F-16V 전투기 14대를 발주했으며 2018년에 계약이 체결되었고 전투기는 2024년에 인도될 예정이다.

[디펜스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